SEOUL NATIONAL UNIVERSITY
검색창 닫기

 "최고(最古)의 근현대 과학연구소에서 최고(最高)의 첨단 천연물과학 연구의 중심으로 도약"

천연물과학연구소는 1939년 개성에서 생약연구소로 설립된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근현대 과학연구소입니다. 1946년 서울대학교 설립과 함께 서울대학교 생약연구소로 재출발하였으며 1992년 현 명칭인 천연물과학연구소로 개칭하였습니다. 긴 역사 속에서 본 연구소는 천연물과학, 약학뿐만 아니라 근현대사의 과학 발전을 선도하여 왔으며, 1977년 WHO로부터 생약연구 개발 연구센터로, 1978년에는 UNESCO로부터 동남아지역 천연물화학 연구센터로 지정되는 등 우리나라 현대 과학이 태동하던 시기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연구기관의 역할을 수행하였습니다. 또한, 1992년 과학기술처로부터 “신동의약개발(新東醫藥開發)” 주관 연구기관, “한·중전통동양약물협력센터(韓·中傳統東洋藥物協力센터)”로 지정되어 전통약물의 연구에 있어서 큰 기여를 하였습니다. 

2000년 약학대학과 통합하였으며, 2005년 식약처 한약재품질과학화 연구사업단 주관기관으로서 선정되어 전통약물 연구를 지속하는 한편, 2008년 연건캠퍼스에서 관악캠퍼스(20동)으로 이전 이후 연구 영역의 확장을 도모하였습니다. 이에 따라 현재는 데이터과학 및 인공지능(AI) 기반 천연물 활성 및 질병 기전 분석, 유전자 기반 연구를 통한 천연물 생합성 경로 규명 및 엔지니어링, 살아있는 생명체의 실시간 대사활성 연구, 특이 환경 미생물 유래 생리활성 천연물 연구, Molecular Network을 이용한 효율적 신규 천연물 발굴, 천연물 신약 개발을 위한 기술이전 및 기업과의 신약개발 공동연구 등 첨단 천연물과학으로 연구의 중심을 전환하였습니다. 

본 연구소는 1910년대부터 수집된 Ishidoya Collection, WHO 발간 ‘Medicinal Plants of the Republic of Korea’의 확증 생약표본품 등 천연물 연구에 있어서 역사적으로 중요한 표본을 소장하고 있는 우리나라의 최고(最古)의 근현대 과학연구소로서 전통을 지키면서, 최고(最高)의 첨단 천연물과학 연구와 천연물 기반 신약개발의 중심으로 도약하여 정진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천 연 물 과 학 연 구 소 장      오  동  찬  

 

 

 

수정요청

현재 페이지에 대한 의견이나 수정요청을 관리자에게 보내실 수 있습니다.
아래의 빈 칸에 내용을 간단히 작성해주세요.

닫기